7월 16일 - 내가 매일 보는 창 밖

비가 조금은 그쳤다.
매일 이 창으로 밖을 보며 내가 세상을 내려다 보는 외계인 같다는 생각이 든다.
나와 세상을 갈라 놓기도 하고, 세상을 보여주기도 한다.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인간'에 나오는 외계인이 된 느낌이다.




7월 7일 - 경포대에서의 새 소리
새 소리가 너무 좋았었다.
주변 소음이 많이 들어 가긴 했지만 그 때 찍은 사진들 보다도 정이 많이 간다.

'My 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에게 묻는다 / 안도현  (0) 2006.07.24
조삼모사 - 정컴편  (0) 2006.07.18
내가 사는 세상  (0) 2006.07.16
한 번에 되는 일이 없다....  (0) 2006.07.14
동해로 떠나다.  (0) 2006.07.08
나는...?  (0) 2006.07.03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