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을 아이폰만 목빠지게 기다리다가 아이팟터치를 샀다.

그리고는 휴대폰 교체 타이밍이 다가오는 관계로 안드로이드폰을 목빠지게 기다리고 있다.

(이러다 목이 남아나지 않겠다. 쩝~)

 

이번에도 대단한 소식통들에 의해서 예상을 했듯이 신형 아이폰이 출시되었습니다.

2009 WWDC에서 발표했는데, 휴직중인 스티브잡스 대신 애플 부사장이 나섰다고 하네요..

 

기존 3G에서 S를 붙였는데, 이는 SPEED를 의미한답니다.

이 외에도 음성인식, 동영상편집, 배터리 수명 증가 등의 성능 개선이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외형은 바뀌지 않았다고 하네요.

아이폰 운영체제도 3.0으로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3GS는 16GB제품이 199달러, 32GB제품이 299달러로 책정되었고, 이 때문에 기존 3G 8GB모델은 199달러에서 99달러로 가격이 인하되었다는 군요.

 

우선 19일부터 미국과 독일에 출시가되고 8월까지 기존 출시된 모든 국가에 출시가 된다고 합니다. 80개국 정도라고 하네요.

 

신형 아이폰이 나오면 국내 통신사도 적극 나설 것으로 관측되었었지만, 과연 출시를 할 수 있을지는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

 

애플에서야 그리 큰 시장이 아닌 한국에서 굳이 출시를 하지 않아도 큰 차이가 없기 때문에 우리나라 통신사와 협상에서 양보할 가능성이 별로 없습니다.

즉, 우리나라 통신사에서 대폭 양보를 하지 않는 이상 어렵다는 것인데… 국내 통신사들이 꽉 움켜쥐고 있던 이익을 놓으면서까지 아이폰을 출시하려 들지는 미지수입니다.

 

제 생각에는 올해에도 우리나라에서 아이폰을 보기는 어려울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 또한 1년 전이라면 주저없이 구매 했겠지만, 지금 시점에서는 조금 더 관망하다가 제게 적합한 제품을 구매할 것 같습니다.

이미 2년을 기다렸는데, 조금 더 기다린다고 뭐가 달라지겠습니까?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