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4

웅장한 자태를 드러낸 엉또폭포 (동영상)

밤 새 장맛비가 많이 내렸습니다. 아침이 되니 언제 그랬냐는 듯 날씨가 맑아 지더군요. 그렇게 기다리고 기다리던 엉또폭포의 장관을 볼 수 있겠다는 들뜬 기분에 카메라를 챙겨서 다녀왔습니다. 동네에 있는 선반내를 지나며 내치고(비가 많이 와서 냇물이 불어나는 것을 제주에서는 '내친다'라고 표현합니다.) 있는지 확인하고 바로 갔습니다. 아침 일찍부터 많은 사람들이 와서 엉또폭포의 장관을 보고 있더군요. 사진과 동영상으로 찍어 봤습니다. (프리미어 설치가 잘 안되어서 팟인코더로 간단히 편집했습니다.^^;) 동영상을 유튜브로 교체하였습니다. HD를 클릭하면 HD고화질로 보실 수 있습니다. ▲ 바로 아래에서 바라 본 엉또폭포 ▲ 1km정도 떨어진 야구명예의 전당에서 바라본 엉또폭포 보통 물이 넘치면 24시간 내에..

제주/제주여행 2009.11.11 (10)

더위에 지친 여행의 피로를 풀어주는 천지연폭포 야경

비가 조금씩 내리던 어젯밤, 천지연폭포에 산책하러 다녀왔습니다. 처음 이 곳에 조명을 설치했던 때가 제가 고등학교 다닐 때였죠. 그 때는 울긋불긋 아주 화려하게 조명을 켜놓았었는데, 이제는 많이 차분해진 느낌입니다. 개인적으로는 해안도로 등에 해놓은 화려한 색의 조명보다는 자연 그대로의 색을 보여주는 빛이 더 좋은 것 같네요. ▲ 제가 폭포를 보는 방법 소개해 드릴께요. 먼저 물방울 하나를 응시하세요. 그리고 떨어지는 물방울을 따라 시선을 옮겨 보세요. 마치 시간이 멈춰있는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천지연폭포는 1km정도의 계곡을 따라 들어가는 산책로와 함께 어우러져 있고, 조명시설이 되어 있어서 많은 관광객들이 야간에 찾는 곳입니다. 시원한 물줄기를 보고 있으면 더위는 순식간에 싸~악 사라지겠죠.. ^..

제주/제주여행 2009.11.11 (2)

비행기에서 내려다 본 서울 야경

지난 주말에 서울에 다녀왔습니다. 이날은 오랫만에 제주항공의 프로펠러 항공기 Q400 기종을 타게 되었죠. 이 항공기를 이용하면 가장 좋은 점이 하늘 아래 풍경을 감상하기에 너무 좋다는 것입니다. 다른 항공기와 달리 날개가 동체 윗부분에 있어서 시야를 가리지 않고, 운항고도도 제트기보다 훨씬 낮게 날기 때문에 지상이 매우 잘 보이죠.. 이 날은 날씨도 좋은데다 야간이여서 멋진 야경을 볼 수 있었습니다. 제주를 출발해서, 남해안의 어선들 불빛, 광주, 전주, 익산, 천안, 평택, 수원, 서울 ... 로 이어지는 야경은 정말 환상이였습니다. 특히나 전주를 지날 때쯤 야경을 감상하라고 실내등을 모두 꺼주는 승무원의 센스로 더욱 멋진 야경을 볼 수 있었죠.. ^^ 아마 익산시쯤 될 것 같습니다. 광주의 야경도 ..

제주/제주여행 2009.11.11 (1)

환상적인 추자도의 경치

지난 주말에 야간학교 선생님들과 1박 2일로 추자도에 갔습니다. 어선을 빌려타고 주변 섬들을 둘러보고, 낚시도 했죠. 그야말로 환상이라는 표현 밖에는 할말이 없더군요. 행정구역상으로는 제주도에 속해 있지만, 문화적으로나 지리적으로는 전라도의 그것과 너무나 닮아 있기도 합니다. 참고로 제주도에서 추자도 들어가는 비용은 도에서 비용의 절반 이상을 보조해 주기 때문에 매우 저렴합니다. (편도 1만원 정도면 가능)

제주/제주여행 2009.11.11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