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24일) 언론을 상대로 해서도 주민소환투표에 참여하지 말 것을 주장했다고 하는군요.

찬성이나 반대를 떠나 민주사회에서 자신의 권리를 행사하지 말 것을 요구하는 모습이 정말 실망스럽습니다.

정정당당하다면 자신의 추진했던 일들이 왜 주민소환이유가 될 수 없는지 명확한 의견을 말했으면 좋겠습니다. 도민화합을 위해서는 투표를 하지 않는 것이 좋다는 식의 물타기 전략으로 나서지 말구요.

떳떳하지 못한 모습이 정말 실망스럽네요.

김태환 소환대상자 홈페이지 팝업

이 때부터 시작이였죠. 진정한 도민 화합을 위해서 투표 불참이라니... 도민을 갈라지게 만든 원인을 누가 제공했는지...


제주도 일간신문에 게재된 광고

김대중 대통령님의 서거를 자신의 주민소환투표 운동 전략으로 삼은 것 같아서 정말 봐주지 못하겠습니다. 저기에 꼭 투표 불참하라는 이야기를 적었어야 했는지 모르겠군요.

그냥 자신의 이름만 내고 '투표불참'이야기는 없었다면 이리 불쾌하지는 않았을 겁니다.



선관위에서 배부된 공보물에 있는 김지사측 홍보내용

살다 살다 이런 공보물이 있습니까? 선관위에서 공식 배부되는 공보물에 투표하지 말라는 이야기가 있을 줄은 꿈에도 생각하지 못했습니다.

공보물이 우편으로 와서 뜯어 볼 때, 김태환 지사측에서 자기 방어 논리를 어떻게 펼지 궁금했는데... 정말 어처구니 없을 뿐입니다.


+ Recent posts